보도자료

뒤로가기
제목

채널 A 창농의꿈 보도

작성자 마캐는젊은농부들(ip:)

작성일 2017-05-10 10:10:50

조회 7093

평점 0점  

추천 추천하기

내용

아이디어로 무장…창농의 꿈


35살 유화성 대표가 이끄는 영농법인은 10여년 만에 직원수 60명으로 성장했습니다.

40만 평에서 재배되는 마를 작은 포장으로 인터넷과 홈쇼핑을 통해 판매하고, 침출차 상품도 선보였습니다. 먹기 좋게 마의 껍질을 까는 기계를 개발해 지난해 매출 130억 원을 넘어섰습니다.

[유화성 / 경북 안동시]
"부가가치를 높일 수 있게 편의성을 강조한 형태로 제품을 개발해서 그분(영세 농가)의 소득을 보장해주는 형태로"

창농을 꿈꾸는 청년들은 지방자치단체의 멘토링과 현장 인턴제로 시행착오를 줄이는 시도도 합니다.

해마다 창농인구가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다양한 아이디어로 무장한 청년들도 농촌에서 기회를 찾고 있습니다.

채널A뉴스 배유미입니다.

배유미 기자 yum@donga.com


채널A 보러가기



첨부파일 제목 없음-2.jpg

비밀번호
수정

비밀번호 입력후 수정 혹은 삭제해주세요.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수정

이름

비밀번호

내용

0 / 200 byte

수정 취소
비밀번호
확인 취소
댓글 입력

이름

비밀번호

영문 대소문자/숫자/특수문자 중 2가지 이상 조합, 10자~16자

내용

/ byte

평점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

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


WORLD SHIPPING

PLEASE SELECT THE DESTINATION COUNTRY AND LANGUAGE :

GO
닫기